안산대학교 간호학과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세계와 경쟁하는
글로벌리더를 양성합니다!
ANSAN UNIVERSITY
DEPT.OF CULINARY ART
호텔조리과

학과이야기

  • 15 09.2020
  • 제 36회 학술제_4조
  • 주서현

BOARD_000020_202009151120591790

2018.11.07


식품영양조리학부 제 36회 때 진행하였던 졸업 선배 인터뷰입니다!

안산대 식품영양조리학부를 졸업하신 선배님들의 인터뷰에서 학생들의 느낀점과 선배들의 조언! 

식품영양조리학부 호텔조리 4조의 발표 내용을 함께 봐 볼까요? :)


<식품영양조리학부 호텔조리 4조>


선배 : 반준형

분야 : 레스토랑 홀주임

근무처 : 부천 힛 더 스팟


<업무를 위해 필요한 사항>


= 업무를 할 때 항상 자신에 일을 숙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저 갗은 경우에는 가기 전에 노트에 적은 것을 한 번보고 퇴근하고 집에 가서 새로 배운 것을 정리하고 그래서 항상 조그마한 노트를 가지고 다니는 것이 필요합니다.

<후배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


= 후배들이 안산대학교 다니면서 정말 많은 것을 얻어 갔으면 좋겠습니다. 해외인턴십 각종 요리대회, 요리 이론 등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는 좋은 학교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어디서 일을 하던 매 순간 포기할 수도 있는 상황이 있을 겁니다. 포기를 안 하는 것이 좋지만 혹여 포기를 하더라도 바로 요리를 그만두지 말고 다시 도전하여 끝까지 롤런해서 각 분야에서 최고가 되기를 바랍니다!!


*다음은 우수한 소감문 작성자들입니다.

 


김희수


- 작년에 이어 선배님과의 만남을 한 번 더 가질 수 있는 기회가 생겨서 작년에 했던 2학년 선배님을 본받아 UCC 조장을 맡아서 해보기로 하였다. 선배님은 정말 친철하셨고 우리에 대해 포기하지 말고 열심히 하라는, 또 영어가 제일 중요하다는 말씀을 해주셨다. 이런 여러 이야기들을 듣다보니 나도 레스토랑에서 근무해보고 싶은 마음이 생겼다. 그러면 언젠간 선배처럼 이렇게 학술제에 참여도 해 보고싶다. 추운 날에고 잘 따라와 준 조원들과 인터뷰를 흔쾌히 응해주신 박준형 선배님께 감사하다고 인사드리고 싶다.


양다웅


- 이번 선배님 인터뷰는 하늘이 정해준 딱인 것 같이 저번 교수님이 소개해주신 선배님들 중 내가 가장 인상 깊게 기억하고 선배님이 일하시는 레스토랑을 직접 찾아가 먹어볼 정도로 존경하는 선배님이 나오셨다 처음에는 못 알아보는 듯하시다가 나중에야 오 혹시 친구 저희 업장 오지 않았어요? 하시며 알아봐 주셨다 내심 뿌듯했다. 선배님은 처음에 조리사가 꿈이 아니셨는데 군대가셔서 관심이 생겨 마음먹고 공부하여 졸업 학점을 무려 4점으로 맞추신 초엘리트셨다.  저번 소개해 주실 때도 느꼈지만 이 선배님은 자신의 뜻이 확고하고 계획이 바로 잡혀있는 느낌이 눈에선 확신이 보였고 선배님의 말씀에 믿음이 갔다 저번에 선배님의 업장을 갔을 때에도 친절하게 예약 시스템에 대해 설명해주시며 학교생활에 대한 조언까지 늦은 밤임에도 불구하고 한시간 넘게 통화해주신 선배님의 모습을 보며 나도 꼭 이런 자랑스러운 벅찬 선배님이 되어야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선배님과의 또 한번 만남이 나의 이런 생각을 더욱 견고하게 만들었고 믿음직하고 편안하게 연락할 수 있는 선배님이 한 분 생긴 것 같아서 너무 좋았다. 안산대학교의 이런 시스템은 계속 이어져야 한다. 선배님의 인터뷰 내용을 모든 친구들이 들었으면 좋겠다. 현실적인 면에서의 조언이 마치 벌집의 꿀처럼 가득 담겨있으니 말이다.